본문 바로가기 메뉴바로가기

대한뉴스

내고장 소식

제작연도 1962-12-10

상영시간 02분 51초

출처 대한뉴스 제 394호

내고장 소식

12월 1일, 부산직할시 승격 경축대회.
-박정희 의장의 축사.
-앞으로 부산시는 대도시로서 발전할 수 있는 종합적인 도시계획을 연차적으로 착공, 추진해 나가야 한다고 격려.
-보기드문 경축 행사가 벌어짐, 특히 시가행진이 장관을 이룸.
-부산시 깃발을 들고 시가행진과 갖가지 가장행렬 모습.
-부산과 시모노세끼를 내왕하던 연락선 모형선 가장행렬, 산업현장 기자재 가장행렬 등.
-박정희 의장 관전, 수많은 130만 부산 시민들은 벅찬 감격과 새로운 의욕에 참.
경상남도 밀양에서 해마다 열리는 문화재.
-백일장과 갖가지 행사가 벌어짐.
-합창, 성화, 꽃수레 가장행렬, 탈 쓰고 시가행렬, 농악대, 장구치면서 시가행렬하는 장면 등.
-특히 가장행렬은 영남 특유의 향토색을 풍기는 가운데 가장 성화로운 것이었음.
전라남도 광주에서는 방첩 강조기간 행사.
-육군 제 1관구 사령부 주최.
-방첩 가장행렬.
-간첩은 노린다 너도나도 말조심 이라는 구호를 차에 걸고 각종 표어를 손에 들고 가장행렬.
-모의 간첩 자수 분장 모습 등 가장행렬.
-암흑의 간첩들을 하루빨리 따뜻한 자유의 품으로 이끌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을 당부.

출처 : 대한뉴스 제 394호

관련영상 (9) 왼쪽으로 이동

[홍보] 국민투표

재일교포 한·일 회담 촉진대회

내고장 소식

공업연구소에 분석센터

잎담배 수납

서울시 문화상 시상

건설의 새소식

계엄령 해제

헌법 개정안 의결

공공누리가 부착되지 않은 자료는 사전에 협의한 이후에 사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저작권 정책 보기